노트사랑 홈 > 강좌 관련홈 > 데이터 백업하기


Backup. 몇번을 말해도 아깝지 않은 데이터 복원의 가장 원초적이고 완벽한 방법입니다. 데이터 보안이나 시스템 안정성을 아무리 최우선적으로 한다고 해도 만일의 경우 데이터가 손실되었을 때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은 백업되었던 데이터를 복원하는 것 뿐입니다.

 

- 백업이란?

백업이란, 작업중이던 데이터 등의 사본을 만들어 저장해 두는 것을 말합니다.

예를 들어, 내 하드디스크에 1MB의 작업하던 이미지 파일이 있다고 할 때, 작업하던 원본을 하드디스크에 "작업1.psd"로 저장하고, 똑같은 파일을 디스켓에 복사해서 안전한 곳에 보관하는 것은 플로피 디스크로 백업하는 경우입니다.

또는, 작업중이던 문서 "새이름으로저장-독수리.hwp" 파일을 저장하면, 가장 마지막에 저장한 데이터는 "새이름으로저장-독수리.bak"로 자동으로 백업본이 생기고, 새로 고쳐진 내용이 새로운 "새이름으로저장-독수리.hwp" 파일로 저장되는 경우도 백업하는 경우입니다.

이번에 이야기할 부분은 전자에 해당되는 것으로, 백업의 의미를 디스크에 있는 데이터를 다른 디스크 드라이브에 사본을 만들어 두는 것으로 하겠습니다. 과연 노트북에서는 백업을 어떻게 하는지, 봅시다.


- 백업은 왜?

가끔 백업을 왜 하느냐고 질문하시는 분들이 계십니다만, 특히 노트북에서 백업은 대단히 중요합니다. 책상 위에 놓고 쓰는 데스크탑이야 그럴 일이 없지만, 노트북은 들고 다니면서 하드디스크가 언제 얼마나 충격을 받을지 알수 없으며, 아무리 노트북의 하드디스크가 충격에 대비한 구조로 되어있다고 하더라도 충격을 받는다는 사실은 변함이 없습니다. 따라서 최악의 경우 하드디스크에 배드섹터가 생기거나 하는 등으로 하드디스크의 데이터를 전혀 읽어오지 못할 수 있습니다. 이때에는 노트북이 아닌 다른 곳에 저장해 둔 백업본을 새로 구입하거나 수리한 하드디스크로 복구해서 사용하는 방법만이 유일한 대책입니다. 뭐, 방안의 책상 위에 놓아둔 백업 디스크가 지진으로 추락해서 박살났다면 어쩔 수 없지만요.


- 백업은 뭘?

백업을 해야 하는 것은 크게 두가지입니다.

첫번째는 데이터입니다. 사용자가 창작하거나 가공한 데이터는 그야말로 유일무이한 것이므로 반드시 백업해야 하는 것입니다. 이때에는 단순히 파일을 복사하거나 압축을 하는 방법을 취합니다.

두번째는 현재의 시스템 설정 상황입니다. 윈도우를 설치하고 입맛에 맞게 최적화 하는 것만도 몇시간씩 걸리는데, 만일 문제가 생겨서 윈도우를 다시 깔아야 한다면 그것 또한 황당한 일입니다. 이때에는 압축을 하거나 고스트 등으로 이미지를 떠서 관리하는 방법이 좋습니다.


- 백업은 어디에?

최소한 "노트북에만 중요한 데이터를 담아서 돌아다니는 것은 위험하다"는 사실은 알았습니다. 그러면 도대체 어디에 저장해야 하는건지? 당연히 백업되는 데이터는 "안전한 곳"에 있어야 합니다. 안전한 곳이라는 것은 안정적인 미디어라는 뜻도 있지만, 안정적인 장소라는 의미도 있으므로, 안정적인 미디어라고 물속에 텀벙 담군다든지 하는 것은 곤란합니다. --;

비교적 보편화 된 것은 CD-R이나 CD-RW 등을 가장 권장합니다. CD-ROM 드라이브를 통해서 대부분의 경우 모든 데이터를 공유할 수 있으므로 편리하고, 지금은 CD-R이나 CD-RW 드라이브의 가격도 지속적으로 떨어지고 있으므로 가장 가격대비 성능이 좋은 방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맨 위의 것은 노트북용 CD-ROM, 가운데는 230MB의 MO, 맨 아래가 CD-R이다

사용자 데이터 파일의 경우 추가로 업데이트를 해야 할 때에는 CD-R보다는 수정과 재기록이 가능한 CD-RW가 유리합니다. 윈도우 환경 설정 등이 담긴 고스트 이미지는 CD-R에 담아서 부팅까지 할 수 있게 해 놓는게 좋습니다.


노트북의 PCMCIA에 바로 꼽을 수 있는 MO 드라이브

그러나, 정말 중요한 데이터라면 CD-R이나 CD-RW 미디어보다 안정적인 MO(Magneto Optical:광자기) 디스크에 저장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용량도 CD-RW보다 크고 속도는 4배속 정도에 디스크 크기가 3.5인치이므로 휴대와 보관에 있어서도 유리합니다. 값이 고가라는 단점이 있지만...


- 백업은 어떻게?

백업을 하는 방법은 미디어와 디스크에 따라 달라지며, 대체로 백업용 드라이브는 따로 필요합니다. 만일 노트북에 백업용 드라이브를 연결할 입장이 안된다면 노트북에서 하드디스크를 꺼내어 데스크탑에 연결하고 사용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노트북용 하드디스크를 데스크탑에 연결할 때 쓰이는 하드디스크 컨버터

여기서는 외장 하드디스크나 CD-RW처럼 바로 윈도우 탐색기에서 복사할 수 있는 드라이브들을 기준으로 간단하게 설명하겠습니다.

DOS의 xcopy

  • xcopy의 특징

    xcopy는 도스와 윈도우 95/98 등에서 사용할 수 있는 명령입니다. 다만 전혀 그래픽 화면이 나오지 않고 오직 텍스트 화면에서 글자를 뚜드려서 해결해야 하기 때문에 사용자 인터페이스가 어마어마하게 안좋고, 어디서 뭘 어디로 복사하는지 전부 꿰고 있어야 하기 때문에 중급 이상이 되어야 사용이 가능합니다.

  • xcopy의 사용방법

    Xcopy <원본경로> [복사본경로] [/s] [/e] [/m]

    원본경로

    어디에 있는 파일을 복사할 것인지 지정합니다. 원본 경로 또는 파일을 지정합니다.

    복사본경로

    파일을 어디로 복사할 것인지 지정합니다.

    /s

    원본 경로의 아래쪽에 있는 하위 폴더(디렉터리)의 파일까지 복사합니다.

    /e

    하위 폴더에 파일이 없어도 빈 폴더를 만듭니다.

    /m

    복사된 파일의 archive 속성을 뺍니다.

    예를 들어 D:\에 있는 모든 폴더와 하위 폴더를 모두 F:\로 복사한다고 할 때 다음과 같습니다.

    xcopy d:\. f:\ /s /e

    C:\down에 있는 모든 폴더와 하위 폴더를 모두 a:\의 디스켓들로 적당한 용량으로 채워넣을 경우 다음과 같습니다. (단, 한 파일이라도 디스켓의 용량 1.44MB를 넘으면 안됩니다.)

    맨 처음 attrib c:\down +a /s 실행 후...
    xcopy c:\down a:\ /s /e /m
    를 실행하고 복사가 완전히 끝날 때까지 위의 명령을 계속 반복 실행

    GHOST

  • 고스트의 특징

    유령이라는 뜻이 아니고, 하드디스크의 전체 내용을 통째로 하나의 이미지 파일로 만들어주는 프로그램입니다. C: 드라이브의 내용이나 D: 드라이브 각각의 내용을 파티션별로 분리해서 이미지 파일을 만들 수도 있고, 하드디스크 드라이브 하나의 내용을 완전히 통째로 이미지 파일로 만들 수도 있습니다. FAT32도 지원되고 속도도 빠른 편이지만 소프트웨어가 상용입니다.

  • 고스트의 사용방법

    자세한 사용방법은 노트사랑 SW강좌 "고스트 백업"편에 있으므로 여기서는 고스트가 아니라 고스트 익스플로러를 사용하여 간단하게만 설명하겠습니다. 사진만으로 거의 설명이 대체될 정도로 간단합니다. ^^; 고스트 익스플로러는 고스트의 인터페이스를 윈도우용으로 옮겨놓은 일종의 셸 프로그램으로, 결국은 도스용 고스트를 사용하지만 인터페이스를 윈도우용으로 변경하고 옵션 등을 선택하기 쉽게 해 놨습니다.


    고스트 익스플로러의 모습. 버전 1.2에서 FAT32까지 제대로 지원된다


    Ghost 메뉴에서 Dump Partition을 선택하면 파티션 내용을 백업할 수 있다.
    위의 Dump Disk를 사용하면 파티션이 아니라 디스크 드라이브 전체를 백업하며,
    아래의 Locate Ghost.exe를 눌러서 도스용 ghost.exe 파일 위치를 결정한다


    그러면 드라이브와 파티션, 압축효율을 지정하고 OK를 때린다.
    압축 효율을 High로 높이면 이미지 파일은 작아지지만 작업 속도는 느려지며,
    Fast로 속도를 높이면 이미지 파일 용량이 커진다.
    None으로 하면 속도도 느리고 용량도 크지만 이미 압축이 되어있는 파일들인 경우 더 빠르다


    최종적으로 어느 폴더에 어떤 이름으로 저장할 것인지만 지정하면 된다.
    다만, 백업할 원본 소스와 같은 파티션에 만들어질 파일을 만들면 곤란하다


    그러면 도스창이 밑으로 숨어서 동작하고, 도스용 고스트가 돌아간다


    고스트 익스플로러를 띄워서 내용을 보면 백업된 파티션의 파일들을 모두 볼 수 있다

    압축 - WinRAR

  • WinRAR의 특징

    WinRAR은 윈알에이알 또는 윈라~ 라고 읽는데, 압축 프로그램 중 비교적 압축 효율이 높고, 사용자 인터페이스가 간단하면서 분할 압축이 쉽게 지원되는 장점이 있습니다. 압축 효율에 비해 속도가 느리고 CPU 자원 소모가 많다는 단점이 있지만 다른 압축 프로그램에 비해 분할 압축이 간단하게 되어있습니다.

  • WinRAR의 사용방법

    단순 파일 압축 기능을 변용해서 백업하는 것이므로, 사용하기는 대단히 쉽습니다. E:\driver라는 폴더를 MO 드라이브인 F 드라이브로 분할 압축하는 경우를 예로 들겠습니다.

    먼저 압축하고자 하는 폴더를 고른 채로 마우스 오른쪽 버튼을 누릅니다.


    오른쪽 버튼을 누르고 WinRAR의 아이콘이 있는 Add to archive...을 선택한다

    이때 나오는 메시지 박스에서 만들어지는 파일 경로를 지정해 주고(여기서는 F:\Driver.rar), 압축 효율(여기서는 Best)을 지정합니다. 결정적으로, 분할 압축할 때 분할 단위를 지정해야 하는데, Autodetect를 선택하면 자동으로 디스크가 꽉 찼을 때 WinRAR이 자동으로 다음 디스크를 넣으라고 안내해 줍니다.


    WinRAR의 설정 중 Autodetect가 백업하는 사람에게는 가장 유리하다


    디스크가 꽉 차면 다음 빈 디스크를 넣으라고 메시지가 나온다


    백업은 필요하다!

    백업은 필요합니다. 하물며, 노트북으로 모든 작업을 총괄하는 사람인 경우에는 절실하며, 노트북을 들고 이동이 잦은 사람일 수록 더합니다. (지금 이 글쓰는 사람이 그렇습니다...)

    하드디스크가 고장나면 돈이 좀 많이 들더라도 사면 됩니다. LCD가 깨지면 돈이 많이 들더라도 사면 됩니다. 노트북이 불타버리면 돈이 되는 대로 다시 사면 됩니다. 그러나 디스크에 담겨있던 데이터의 가치는 돈으로 환산할 수 없는 것입니다.

    데이터 날리고 후회하지 말고 미리미리 백업하는 습관을 들입시다...

 

 

    >> 본 문서의 저작권은 노트사랑에 있습니다.
    이곳의 모든자료는 노트사랑의 저작권이 걸려 있습니다